환자중심의 자연친화적 글로벌 병원 조선대학교병원은 더욱 질 높은 의료서비스로 여러분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병원소식

작성자
조선대학교병원
등록일
2018.09.19
조회
279

한국신경모니터링학회 워크샵 개최, 최초로 ‘지속적 신경감시술’ 조선대병원에서 시연

글 상세보기
첨부파일

한국신경모니터링학회 정기워크샵 개최, 


최초로 ‘지속적 신경감시술’ 조선대병원에서 시연


- 외과 김유석 교수 집도...최초의 ‘지속적 신경감시술’ 시연



한국신경모니터링학회(회장 김정수)는 지난 7일, 광주 및 전남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제4회 워크샵을

조선대병원(병원장 배학연)에서 진행하였다.


한국신경모니터링학회는 갑상선 수술 시 후두신경 손상에 의한 음성 장애를 최소화하는 수술 경험을

공유하기 위해 매년 2회의 워크샵과 학술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DSC04691.JPG



이번 워크삽에서는 조선대병원 외과 김유석 교수의 집도로 갑상선 수술시 신경모니터링을 적용하는

수술 시연을 가졌다. 기존의 수술은 주로 ‘간혈적 신경감시술’을 이용한 시연이었지만, 이번에는 최초로

‘지속적 신경감시술(continuous intraoperative neuromonitoring)’을 성공적으로 시연하여 의미를 더했다.


이번에 선보인 ‘지속적 신경감시술’은 기존의 ‘간혈적 신경감시술’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최근에 도입된

기술로써, 향후 후두신경 손상을 줄이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조선대병원 외과 김유석 교수는 “이번 워크샵을 통해 지속적 신경감시술의 유용성을 확인함으로써 향후

갑상선 수술 시 환자의 음성 장애를 최소로 하는 안전한 수술을 시행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