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자중심의 자연친화적 글로벌 병원 조선대학교병원은 더욱 질 높은 의료서비스로 여러분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병원소식

작성자
조선대학교병원
등록일
2018.08.17
조회
489

신속한 심정지 환자 치료를 위한 응급체외순환장치(에크모) 기증식 가져

글 상세보기
첨부파일

신속한 심정지 환자 치료를 위한 응급체외순환장치(에크모)


기증식 가져


- 조선대병원, 심정지 환자의 마지막 희망...에크모(ECOM) 기증받아


에크모 전달식.jpg

                                    [ 사진. 에크모 전달식에 참석한 배학연 병원장과 김중권 원장 ]


조선대병원(병원장 배학연)은 16일 오후 2시, 병원 2층 하종현홀에서 새나래병원(원장 김중권)으로부터

‘응급체외순환장치(에크모,ECMO)’ 기증식을 가졌다.



에크모 사진.jpg   이날 기증받은 에크모(ECMO)는 심폐부전이나 심정지 같은

   긴박한 상황에서 체내 혈액을 환자 몸 밖으로 빼내 부족한

   산소를  공급한 후 환자 몸 안에  다시  넣어주는 기기이며,

   폐나 심장  이상으로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을 때  사용하는 

   생명 유지 장치이다.


   특히 과거 삼성 이건희 회장 및 메르스 사태처럼 위급한

   상황에 사용하는 에크모(ECMO)는 급성 호흡 곤란과 심장마비

   증상으로 생사의 기로에 선  환자의  생존율을 극대화하여

   심정지 환자에게 새 생명을 선사하고자 한다.


       [ 에크모(ECMO) 기기 ]   


조선대병원 척추센터 임상교수로 재직했던 김중권 원장은 “모교 병원의 발전을 위해 에크모 기증을 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고, 배학연 병원장 역시 “기증자의 따뜻한  마음이 위급한 상황에 조선대병원을 찾는 환자에게

전달 될 수 있도록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답했다.